향은 어떻게 다가 오는가?

은엽에 올려진 백기남

 

향도에서 향을 즐기는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다. 전통적인 방법을 사용하는 향 애호가들은 격화훈향법에서 운모나 은엽을 사용한다. 이유는 숯에 불이 직접 닿지 않도록하여 훈향하기 위한 방법이다.

 

<호흡의 예술 향도> 정진단 저, 개정판 사진 작업에서 실제 백기남을 두텁게 잘라 격화훈향법으로 훈향을 해보았다.

 

좁은 공간의 향실과 달리 촬영하는 곳의 주변이 확 트인 곳이라 기대한 만큼 백기남의 특징을 크고 강하게 느끼지는 못했지만 코에 가까이 가져갈 때, 시원하고 맑은 기남향을 예리하게 다가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이날 향도 용 칼로 아낌없이 자르는 과정과 숯을 넣고 실제 훈향의 디테일을 기록하면서 새로운 향의 세계를 체험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