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다도'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3.02.16 센리큐 영화, “리큐에게 물어라” 촬영 진행중

                        [사진, 센리큐 역, 이치가와 에비조  /  센리큐 부인역으로 나카타니 미키]

일본 가부키 배우 이치카와 에비조가 최신작 센노리큐역(센리큐)!으로 캐스팅되었다. 나오키 상수상작(리큐에게 물어라)를 영화화 하는데 센리큐 부인역으로는 나카타니 미키. 첫 공동출연이 기대된다는 일본 영화 쪽 사람들은 벌써부터 흥분하고 있다.

[시네마 투데이 영화뉴스]에 의하면 가부키배우 이치카와 에비조가, 2013년에 공개되는 영화(리큐에게 물어라)에서, 주역의 센리큐를 연기하게 된 것이 발표되었다. 본 원작은, 제 140회 나오키상 수상작인 야마모토 켄이치의 동명작을 영화화. 부인・슈우온역에는, 이치카와와 첫 공동출연이 되는 나카타니미키가 맡고, (화천의 성)의 다나카 미츠토시가 메가폰을 잡는다. 2012년 11월 4일

                    [왼쪽부터 후쿠시 세이지, 이치카와 에비조, 오모리 나오, 다나카 미츠토시 감독]

시가현 미이데라 로케-이치카와 에비조(리큐에게 물어라)에서 도요토미 히데요시역에 오모리 나오, 이시다 미츠나리역에는 후쿠시 세이지가 결정! 2012년 12월 4일. 영화(리큐에게 물어라)

[시네마 투데이 영화뉴스] 이치카와 에비조가 3일, 시가현 오오츠시에 있는 천태사문종(天台寺門宗)의 총본산(総本山)[미이데라]에서, 내년 12월에 공개되는 영화 [리큐에게 물어라]의 촬영을 하였으며, 센노리큐역의 고심(苦心)을 밝혔다. 또한 본 작품에는, 도요토미 히데요시역의 오모리 나오, 이시다 미츠나리역에 후쿠시 세이지가 출연하는 것이 발표되었다.

야마모토 켄이치의 나오키상 수상작을 영화화하는 본 작품. 이 날 행해진 것은 170명의 엑스트라가 참가한 기타노대다도회 씬을 촬영. 어린시절부터 다도를 즐겼다는 에비조지만, 그럼에도 이번 작품에 출연하면서 힘들었던 것이, “다도의 준비”였다고 한다. “여러분 앞에서 보여드리기 위해서, 상당히 연습했습니다.” 라고 밝히는 에비조. 고생한 보람이 있어, お点前 [다도(茶道)에서, 말차(抹茶)를 달여 내는 예법.]에서 히데요시를 놀라게 하는 씬을, 리얼하게 연기해냈다.

에비조는, 센리큐역할을 연기함에 있어 힘든 점에 대해서, 평소 가부키에서는 막이 있어서 끝날 때까지 순서대로 진행됩니다만, 이번 “리큐에게 물어라”에서는 19세부터 69세까지를 연기해야 하지만, 영화는 순서대로 촬영하는 것이 아니기에, 고심하면서 촬영하고 있습니다. 라고 토로. 그러나, 메가폰을 잡은 다나카 미츠토시 감독은, 에비조의 리큐에 관해 [지금 시대에 딱 맞는 새로운 리큐상을 연기해 주고 있습니다.] 라고 대호평을 하였다.

또한 그날, 도요토미 히데요시역의 출연이 발표된 오모리는 [저는 히데요시라는 역을 관백(천황을 보좌하던 최고의 중직)이 될 때까지를 연기하지 않으면 안되므로, 어려운 부분이지만, 앞으로도 계속 열심히 하겠습니다.] 라고 코멘트. 미츠나리역의 출연이 발표된 후쿠시도 [지금까지는 전략가, 전국천하를 가진 미츠나리 이미지 입니다만, 속내 모를 전략가로만 보이지 않기 위해, 감독과 의논하면서 연기하고 있습니다.] 라고 이야기, 이후의 촬영에도 의욕을 보였다.

(리큐에게 물어라)에는, 이외에도 나카타니 미키가 리큐의 아내・센소우온(そうおん)역으로 출연하는 것이 발표되어 있다. 메가폰은 [화장사 KEWAISHI][精霊流し][화천의성]의 다나카 미츠토시 감독이 맡았으며, 각본에는 NHK대하드라마 “천지인”등으로 알려진 코마츠 에리코. 리큐의 감성, 그 세계의 배경으로 다가온 나오키상 수상작에 에비조가 도전하는 의욕작. 감성이 기다려진다. (편집부・시마무라 사치에)

영화 [리큐에게 물어라]는 2013년 12월 전국개봉 예정.
일본 영화 소식 원본 http://www.cinematoday.jp/page/N0048329

공식사이트 http://rikyu-movie.jp/
---------------------------------------------------------------------------------------------------
오늘날 차를 끓여서 대접하는 예절이나 다도라고 불리는 예도(禮道)가 탄생한 것은 이러한 차를 마시는 문화의 보급을 이어받은 무로마치 시대로부터 모모야마(桃山: 16세기 후반)시대에 걸친 일이었다. 와비차의 창조자들 무라타 주코, 다케노 조오, 센노리큐 등은 와비라는 새로운 아름다움의 발견자들이었다. 이 시기에 오늘날 다성으로 추앙받는 센리큐의 일대기가 영화로 만들어진다.

센리큐(千利休 1522 ~ 1591, 천리휴)사카이[堺]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창고 일을 하는 사람으로 알려져 있고 할아버지 다나카 센나미[田中千阿彌]가 쇼군[將軍] 아시카가 요시마사[足利義政]의 측근에서 다도(茶道)에 종사했었다. 가명을 할아버지 이름 센나미[千阿彌]에서 한 자를 따 센[千]이라 했다. 처음에는 다도(茶道)를 기타무키 도친[北向道陳] 에게서 배웠으나 곧 다케노 조오[武野紹鷗]에게 사사하였다. 리큐는 교토[京都]의 다이토쿠지[大德寺]에서 선(禪)을 배웠다.

오다 노부나가[織田信長]와 도요토미 히데요시[豊臣秀吉]에 봉사하며 다도에 관한 일을 맡아 보았다. 60세 경부터 새로운 각도로 연구하여 다사(茶事) 개혁에 전념하여 그가 좋아하는 취향이 천하에 풍미하고 각계각층의 사람들이 앞다투어 그의 문하에 들어왔다.

1585년에는 천황 앞에서 다회(茶會)를 시연, 이로 인해 리큐[利休]라는 이름을 천황으로부터 받았다. 1587년에는 히데요시[秀吉]의 신임을 한몸에 받아 위세가 절정에 달하여 일본의 모든 다기(茶器)와 다도(茶道)의 평가는 센 리큐에 의해 이루어졌다. 그러나 1591년 히데요시와 충돌하여 결국 처벌을 받아 할복하였다.

도요토미 히데요시: 豊臣秀吉(1536 ~ 1598.8.18 풍신수길) 일본의 무장 ·정치가. 오다 노부나가 휘하에서 점차 두각을 나타내어 중용되던 중 오다 노부나가가 죽자 원수를 갚음과 동시에 일본통일을 이룩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석우연담(石愚硯談)
차(茶, tea)가 있는 곳이면, 글과 사진으로 기록하는 현장 이야기. 세계의 차, 차의 세계를 전한다.
by 석우(石愚)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36)
가상화폐 (0)
茶席 다석 (2)
공지사항 (10)
차를 향한 눈 (193)
석우연담 뉴스 (280)
다미향담 (249)
차도구 (67)
차(tea, 茶) (115)
커피 (13)
향도. 침향 (42)
차문화 기행 (9)
저서 안내(BOOK) (29)
전다도(煎茶道) (5)
아름다운차도구 (7)
보이차도감 (1)
차관·티룸 (66)
차회 (19)
멍하이일기 (102)
한국향도협회 (16)
TNM Media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석우(石愚)'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