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교동에 중국차 전문점 '담' 개원

[중국차 전문점 '담']

서울 마포구 서교동에 또 하나의 중국차 전문점이 생겼다. 몇 개월 전부터 찻집으로 리모델링한다는 소식을 들었기에 늘 오픈 날짜를 기다렸다. 규모는 크지 않지만 주변에 커피 전문점이 많은 지역에서 순수 '차'를 고집하는 찻집이다. 차의 향기로 젊은 이의 발길을 잡고 싶다는 최동진 대표의 말에서 새로운 보금자리를 만들 수 있다는 확신이 보였다.

[담 대표, 해마 최동진]
중국차를 마실 때 자사호 뚜껑위로 물을 부우면, 테이블 아래로 물이 내려갈 수 있도록 만든 맞춤 테이블을 준비하므로해서 젊은 이들이 익숙하지 않은 중국차를 좀 더 편하게 마실 수 있도록 하였다.
이곳의 차 맛은 차를 내는 사람의 수준에 따라 다르겠지만 메니아들은 별도로 차를 즐길 수 있을 것 같다. 특히 이런 류의 집은 주인과 친해지면 다른 곳에서 시음해 볼 수 없는 '담'만의 차를 만날 수 있을 것이다. 그동안 중국 운남성 보이차 생산지를 직접 찾아다니며 차를 구해오는 열정을 앞으로 찻집 담에서 만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하게 된다. 
[실내 분위기]

찾아가실 분은 가능하면 전철을 이용하시길 권합니다.
2호선 합정역 5번 출구로 나와 10미터 지점에서 우회전하여 100미터 전후에서 죄회전 하여 도보로 5분내에 오른쪽에 <찻집,  담>이 보인다. 인터넷 상에서 약도를 프린터해서 물어보면 쉽게 찾을 수 있다. 중요한 것은 반드시 5번출구로 나와야 한다.

서울 마포구 서교동
396-27
070-4671-9903
010-4364-99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