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다기로 백계관 우림

이차위사(以茶爲師) 차회

 

차로서 차를 배운다.

티아카데미 임형택 원장이 제1회 이차위사 차회를 열었다. 손님은 인스타를 통해서 접수받고 댓글접수 순으로 참가인원을 조율했다고 한다. 그 중에 특별히 한 분은 별도로 초청된 자리다. 이렇게 모인 자리라고 소개를 받은 필자도 기록하는 사람으로 별도 초대 되었다.

 

7시 정각 시작하였는데, 대부분의 차회는 보이차가 중심이 되는 차회라면 이번 차회는 그렇지 않았다. 먼저 무이암차 백계관을 마시고 두 번째는 반천요를 마셨다. 암차에 대한 임원장의 신뢰와 자신감의 표출인지 모르지만 좋은 암차를 대접하고픈 생각이 많았던 것 같다.

 

임형택 원장 차 내는 모습

세 번째는 우리 차를 마셔야겠다는 생각으로 녹향 오신옥 선생이 만든 차를 임원장이 직접 우려내었다. 최근 하동에 가서 녹향 주인 오신옥 선생과 7시간 동안이나 차를 마시고 이야기를 했고, 그 차를 가져와 마셨다고 한다.

녹향에서 만든 발효차

녹향에서 마신 것 보다 구입해 온 차를 서울에서 마셔보고 그 기운에 놀라서 차회를 위해 다시 구입하였다는 설명과 함께 녹향의 발효차를 마셨다.

무명차를 내는 황성준 선생

그리고 비장의 차(無名茶)를 내었는데 무이암차로서 최상급 차를 내었다. 이 점에서 우리는 무엇이 최상급인가하고 의문을 가질 수 있다. 무명차는 황성준 선생이 무이산에서 고차수로 만든 차라고 한다. 차를 만드는 장인이 이른바 최상급의 원료로 만든 것인데, 이 차를 가져온 분의 인간적인 관계로 특별히 준비된 차다. 마셔보면서 한 번에 혹 하는 차는 아니었다.

 

암차의 기운을 잘 알고 마시면 맛과 향의 가치를 배로 느낄 수 있는데 보편적인 사람까지 다 알게 할 수 없는 점이 단점일 수 있지만 굉장히 좋은 차였다. 차의 세세한 장점을 나열 할 수 없어서 안타까울 뿐이다.

전기 향로

이렇게 차의 열정 하나로 만든 차회가 조금이라도 가치있는 기록으로 남겨보고자 마지막 시간까지 동행했다. 만송 고차수를 마지막 차로하고, 그 시간에 일본 송영당의 기남을 전기로를 이용하여 품향하는 시간을 가졌다.

 

Posted by 석우(石愚)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황영하 대표


지난 월요일 스튜디오에서 보이차 촬영을 마치고 나오면서 고전문화에 들렀다. 황대표 혼자 있는데 늘 그렇듯 반갑게 맞이해 주시며, 차를 마시게 되었다.

 

오늘 차가 도착했는데...... 하시며, 일어나서 내어 보여주시는 것이 아직 박스가 오픈되지 않은 것이었다. 이 열어보지 않은 박스의 내용물은 다름아닌 운남성의 유명차산지인  서쌍판납주의 의방차구 만송지역을 포함하는 고 6대 차산과 노반장을 포함하는 신 6대 차산이다.

 

그리고 빙도지역을 포함하는 임창지구의 유명차산지 등 총 24개 마을에서 생산된 고차수의 표준을 산지별로 각24g씩 포장하여, 금년 하반기 고전문화 티아카데미의 보이차 강좌에서 강의를 하는데 사용하려고 준비하였다고 한다.


빙도노채를 꺼내는 모습


그중에서 보이차 메니아라면 가장 관심이 가는 인기 많고 고가인 빙도노채 통을 턱 꺼내어 개봉했다. 이 차 한 번 마셔봅시다고 하면서 아까운줄 모르고 통을 오픈했다.

 

너무 더운 날씨에 잠시 들렀는데, 이렇게 환대해 주니 고맙지만 미안하기도 했다. 차를 마시면서 이 차를 만든 이의 책을 꺼내어 저자의 실력과 노력, 10년간의 생차 공급가격이 전부 나온 책을 보여준다. 사실 국내에서 그런 자료를 만나기 어려운데 황대표는 늘 자료적인 부분에서는 이야기 도중에도 책을 꺼내어 확인시켜주는 것이 참 좋았다.


이런저런 최근 차 산지를 방문하고 다녀온 이야기를 하면서 매년 좋은 인연으로 마셔왔던 빙도 노채 맛을 올해 처음으로 마시게 되었다.

 

대접을 받은 고맙고 감사한 마음은 그 맛을 기억에 두기 위해 이렇게 기록을 남긴다.

 

늘 차를 대접하면서 느끼는 것이지만 가장 아까운 것은 차를 마신 이가 그 차 맛을 모를 때이다. 그 반대로 가장 고마운 것은 차를 마신 후 좋은 차를 만난 것에 감사하는 사람들을 볼 때이다.

 

석우.

 

Posted by 석우(石愚)

댓글을 달아 주세요

 

차문화가 발전하면서 자연스럽게 교육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개발되고 있다.

 

학교에서 배우는 교육만이 이나라 사교육으로도 얼마든지 차에 대한 공부를 할 수 있는데, 최근 서울 강남구 학동에 있는 [공부차 아카데미]에서 주관하는 차(, tea)와 차도구, 명상 사찰음식 교육 프로그램이 오픈 되었다.

 

자세한 내용은 해당 카테고리에서 확인할 수 있는데, 관심있는 분들은 살펴보기 바란다.

 

최소 인원 4명이 모이면 진행된다고 한다.

 

1. "수고했어 오늘도" 차명상 4 

목요일 저녁 7

일상에서 쉼을 잃어버린 현대인들이 자유로워지는 시간.

차명상을 통해 나를 배워보는 시간을 가집니다.

상세보기: https://goo.gl/4XWJDE

 

2.  자사호 기초 (현재 2명 등록)

목요일 오후 4~6

자사호에 대한 기초 개념들을 배워보며, 명칭 및 용어를 모두 중국어로 배우고, 실습 및 시음으로 자사호의 세계로 입문해봅니다.

상세보기: https://goo.gl/HlakYB

 

3. 차도구의 이해 (현재 1명 등록)

일요일 오후 4~6

다기의 소임은 바로 쓰임()에 있으며 한국과 중국 차도구에서 가장 기본적인 도구 사용에 대해 공부해봅니다.  

상세보기: https://goo.gl/IUmfIS

 

4. 중국차 기초

(현재 모든 수업 진행 중 & 다가오는 수업 1명 등록)

일요일 오전 10~12

방대한 중국차의 세계를 기초부터 탄탄히 다져보세요.

상세보기: https://goo.gl/iMsuzr

 

5. 티베리에이션 티칵테일 (5/25일 수업 1명 등록)

목요일 오후 1~3시반

차를 재료로 이해해보고, 음료의 기본 및 칵테일 기법을 통해 나만의 티칵테일&티목테일 음료를 직접 만들어봅니다.

상세보기: https://goo.gl/px0rhG

 

6. 마음챙김 사찰음식

목요일 오전 10~12

사계절에 나오는 제철 식재료와 전통 발효장을 이용한 몸과 마음이 건강해지는 음식을 배워봅니다.

상세보기: https://goo.gl/V6Xw0o

 

7. 차와 건강

일요일 오후 1~3

차가 좋다고는 하는데 남들 말만 믿고 마시고 싶지는 않고, 어떻게 마셔야 정말 좋은지 전문가의 의견이 필요하신 분들을 위해 차를 마실 때 주의할 점과 차가 건강에 미치는 효능에 대하여 심층적이고 학술적인 측면에서 탐구해봅니다.

상세보기: https://goo.gl/xiyRNZ

 

8. 그 이외 수업들

그 밖에 개설을 원하시는 강좌가 있으면, 공부차에서 전문가에게 의뢰해 개설 가능합니다.

개설요청: https://goo.gl/Vjj4K3

 

9. 대관 문의

현재 수업이나 모임을 진행할 장소를 찾고 계시다면 공부차 아카데미를 대관해드립니다.

대관신청: https://goo.gl/Jah1dJ

 

10. 강사구인

차를 배우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지식을 전달하고,

대한민국 차 문화를 세우는데 협업하실 분들을 찾습니다.

강사지원: https://goo.gl/EmNqLk

 

마지막으로, 한국차유통협회를 가입하시면

차 문화 교류 및 차 업계의 생생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가입하기:  https://goo.gl/wAv4Tx

 

Posted by 석우(石愚)

댓글을 달아 주세요